문화 > 연예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김비서가 왜그럴까’ 유치찬란 로코물 통했다...원작도 덩달아 ‘화제’
속보팀 news@golfhankook.com
사진=tvN '김비서가 왜그럴까' 캡처
최근 tvN의 시청률 구세주로 떠오른 ‘김비서가 왜그럴까’가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동명 웹툰을 원작으로 한 ‘김비서가 왜그럴까’는 로코킹 박서준과 싱크로율 200%에 달한다는 박민영의 조합으로 방영 전부터 이목을 집중시켰다.

특히 원작 팬들은 다소 유치하지만 설렘을 자극하는 두 캐릭터를 제대로 소화할 수 있을지 걱정을 나타내기도 했다.

하지만 이러한 우려를 뒤로하고 ‘김비서가 왜그럴까’는 원작에 충실한 표현과 캐릭터로 매회 화제를 불러일으키고 있다.

한편, tvN ‘김비서가 왜그럴까’는 외모, 재력, 수완 모든 것을 갖췄지만 자기애가 과도한 부회장 이영준(박서준)과 그의 까칠함과 안하무인한 행동을 9년동안 받아준 비서 김미소(박민영)이 퇴사를 결심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로맨스코미디다.





입력날짜 : 2018-06-14 14:31: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