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연예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안현모, 기자계 ‘신민아’→CNN 동시통역...누리꾼 “능력 대박”
속보팀 news@golfhankook.com
사진=안현모 SNS
12일 북미정상회담이 개최된 가운데 CNN 동시통역에 나선 안현모 캐스터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안현모 전 SBS 기자는 이날 SBS ‘2018 북미정상회담-평화를 그리다’에서 미국 CNN의 동시통역에 나서 현지 분위기를 읽었다.

안현모 전 기자는 앞서 CNBC에 입사해 SBS로 이적한 후 경제뉴스를 맡는 등 다양한 분야에 해박한 지식을 드러냈다.

아울러 대원외고, 서울대 언어학과, 한국외국어대학교 통번역대학원에서 국제회의통역 석사 자격을 취득하는 등 엘리트 코스를 밟은 것으로 전해진다.

또한 대원외고 재학 시절에는 전국고등학생영어경시대회에서 금상을 수상한 것으로 알려진다.

한편, 안현모는 브랜뉴뮤직 라이머와 초고속 결혼으로 화제를 불러오기도 했다. 누리꾼들은 “sjmi**** 예쁘고 능력있고 부럽네요^^”, “jjon**** 빌보트통역때도 진짜 잘했음”, “smla****
미모에 지성까지..동시통역 멋지네 같은여자가봐도 ㅎㄷㄷ”, “gr_g**** 이분 동시통역 잘하고 똑똑함 멋짐!”라는 반응을 나타내고 있다.



입력날짜 : 2018-06-12 13:36: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