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레슨 > 골프기초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스윙 기초 다지기] 하이브리드 마스터하기
정리_류시환 기자, 사진_김석영(F64스튜디오)
장훈석, KPGA 정회원, 잭니클라우스 골프아카데미(남
하이브리드는 긴 샷거리와 높은 탄도로 골퍼들에게 사랑 받는 클럽이다. 하지만 클럽이 길다는 점에서 중심 타격이 쉬운 것만은 아니다. 장훈석이 좀 더 쉽게 하이브리드샷을 하는 방법을 소개한다.


롱아이언과 페어웨이우드는 골퍼에게 부담을 주는 클럽이다. 클럽이 길다는 점에서 중심 타격이 쉽지 않고, 로프트가 낮아 볼이 높이 뜨지 않는다. 하이브리드는 페어웨이우드와 롱아이언에 비해 컨트롤하기가 쉽다는 것이 장점이다. 무엇보다 볼이 높이 뜨도록 설계됐다는 점에서 골퍼의 부담감을 낮춰준다. 무엇보다 하이브리드는 샷을 정확히 했을 때 이상적인 결과를 보여준다. 그렇다면 하이브리드를 좀 더 잘 컨트롤하는 방법은 무엇일까.

장훈석은 “긴 클럽을 사용할 때 골퍼의 자신감 결여가 ‘회전 부족’을 야기한다”고 설명한다. 백스윙을 충분히 해주지 않으며 팔만으로 샷을 한다는 것. 때문에 중심 타격이 이뤄지지 않고, 왼쪽으로 잡아당기는 스윙이 만들어진다.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간단한 조정을 해주면 된다. 어드레스 때 오른발을 뒤로 빼놓은 상태로 스윙하는 것이다. 백스윙이 자연스럽게 이뤄지는 셋업인 셈. 이 연습으로 백스윙을 충분히 해주는 느낌을 찾고, 정상적인 어드레스로 스윙을 한다. 그러면 보다 편안한 스윙이 만들어지면서 볼을 정확히 때리게 된다.



자료제공골프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