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 경제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KPGA 코리안투어 선수들, 강원도 산불 성금 전달
강명주 기자 ghk@golfhankook.com
▲월드비전 전영순 나눔본부장과 KPGA 코리안투어 김형태 선수회 대표. 사진제공=KPGA

[골프한국 강명주 기자]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선수들이 강원도 고성 산불 피해로 아픔을 겪은 아동과 이재민을 위한 기부금을 전달했다.

KPGA 코리안투어에 따르면, 선수회 대표 김형태(42)는 13일 사회복지법인 월드비전을 방문해 2019시즌 개막전 DB손해보험 프로미오픈에 출전한 선수들의 상금 3%를 모아 조성된 성금 1,500만원을 전달했다.

김형태 선수회 대표는 “큰 액수는 아니지만 아이들의 삶의 터전 복구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 도움이 필요한 곳에 전달돼 소중하게 쓰이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KPGA 코리안투어 선수들은 골프를 통한 나눔 문화 확산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19-05-14 04:43: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