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 경제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창립 40주년 KLPGA, '비전 2028' 선포
강명주 기자 news@golfhankook.com
KLPGA 김상열 회장과 박세리. 사진제공=KLPGA
[골프한국 강명주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KLPGA)가 14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서울 파르나스 호텔에서 창립 40주년 기념식을 열었다.

사진은 이날 행사에서 투어회원 공로상을 받은 박세리와 KLPGA 김상열 회장의 모습이다.

오는 26일로 창립 40주년을 맞는 KLPGA는 이번 기념식에서 한국을 넘어 세계로 도약하는 단체가 되겠다는 의지(KLPGA, beyond KOREA!)를 담은 '비전 2028'을 선포했다.

'조직체계 지속 혁신, 대회 경쟁력 강화, 글로벌 파트너십 강화, 사회적 책임 실현'이라는 4대 전략을 수립하고, 2021년에 아시아 골프 허브로, 2025년 세계 2대 투어로 성장한 뒤 2028년에는 '글로벌 넘버원 투어'로 나가겠다는 내용이다.

김 회장은 "지난 40년간의 전통과 경험, 단계적인 발전 방안을 통해 진정한 글로벌 넘버원 투어로 확실히 자리매김하겠다"고 밝혔다.

박세리 외에도 장하나, 이정은6, 오지현, 김자영2를 비롯한 KLPGA 회원과 역대 회장, 전o현직 임직원, 스폰서, 언론사 관계자 등 400여 명이 참석했다.

협회는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국가대표 감독을 지낸 박세리에게 공로상을, 김성희 초대회장을 비롯한 강춘자 수석부회장, 고(故) 한명현 전 수석부회장, 고 구옥희 전 회장에게 특별공로상을 시상했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news@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18-05-15 00:05: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