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뉴스 > 골프일반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코로나19 확진자의 밀접 캐디, 음성 판정 받아 [KLPGA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강명주 기자 ghk@golfhankook.com
▲사진=골프한국


[골프한국 강명주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협회가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의 대회장인 포천힐스 컨트리클럽(경기도 포천) 내 밀접 접촉자인 캐디 1명이 코로나19 검사 결과 음성 판정을 받았다고 24일 밝혔다.

KLPGA는 이번 주 화요일 오후 5시경, 지난 19일에 본 대회 골프장을 방문한 일반 내장객 중 한 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는 정보를 받았다. 

이에 KLPGA 코로나19 대응 통합 매뉴얼에 따라 역학조사관이 조사를 실시하였고, 밀접 접촉자로 캐디 1명을 확정했다. 즉시 해당 접촉자를 보건소로 이동시켜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한 결과, 밀접 접촉자는 코로나19 음성으로 판정을 받았다.

추천 기사: 와트니에 이어 챔프, 코로나19 확진…"PGA 선수들 '천하무적' 아니다"

추천 기사: 비씨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5일 개막…오지현·한상희·안소현·유현주 출격

추천 칼럼: 골프는 '트라우마의 지뢰밭'…탈출 방법은?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20-06-25 05:44: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