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 경제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롯데주류 수입 와인 베린저, LPGA 하나 외환 챔피언십 공식 와인 선정
노우래기자 sporter@hk.co.kr
롯데주류(www.wine.co.kr)가 공식 수입하는 미국 와인 베린저(Beringer)가 오는 10월18일 영종도 스카이72 골프장에서 개막하는 2013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하나 외환 챔피언십의 공식 와인으로 선정됐다.

롯데주류와 베린저 와이너리는 국내에서 개최되는 유일한 LPGA 대회에 공식와인 후원사로 나선다. 이 와인은 대회 기간 중 만찬 및 미디어 행사 등에 사용된다. 또 롯데주류는 갤러리를 대상으로 시음행사도 진행할 예정이다.

2010년부터 미국프로골프(PGA) 투어를 공식 협찬하면서 골프 와인으로 유명해진 베린저는 와인 전문지인 와인 스펙테이터(Wine Spectator)로부터 화이트와 레드 모두 ‘올해의 와인’으로 선정된 세계 유일의 와인 브랜드로 작년 한 해 동안 전 세계에 약 9,600만병이 팔렸다.





입력날짜 : 2013-07-11 15:4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