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뉴스 > 인터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박현경, 좋아하는 산악 코스에서 미뤄온 시즌 2승 겨냥 [출전소감 한마디]
KLPGA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강명주 기자 ghk@golfhankook.com
▲2021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골프대회에 출전하는 박현경 프로. 사진제공=KLPGA


[골프한국 강명주 기자] 24일부터 27일까지 나흘간 포천힐스 컨트리클럽(파72)에서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2021시즌 11번째 대회인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이 펼쳐진다.

박현경은 최근 두 대회인 셀트리온 퀸즈 마스터즈와 한국오픈에서 차례로 단독 2위를 기록했다.

눈앞에서 시즌 2승을 연달아 미루며 아쉬움을 삼켰던 박현경은 KLPGA 사전 인터뷰에서 "현재 샷과 퍼트 감각 등 골프 컨디션은 모두 올라와 있는 상태에서 좋아하는 산악 코스를 맞이해 성적이 기대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어 그는 "지난주도 산악 코스였기에 체력적으로는 약간 부담이 되지만, 대회 전까지 컨디션 회복에 집중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각오를 다잡았다.

박현경은 "업다운이 심한 코스라 정확성이 중요하다. 코스 공략을 잘 세워 샷에 욕심을 담지 않고 플레이하겠다. 그래도 톱5를 목표로 최선을 다하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21-06-24 06:46: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