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연예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오나라♥김도훈, ‘20년 사랑 유지하는 비결’
속보팀 news@golfhankook.com
사진=tvN '택시'캡처
오나라 김도훈이 20년 연인 사이로 알려져 큰 화제를 불러오고 있다. 최근 tvN ‘나의 아저씨’에 출연한 오나라는 오랜 연인 김도훈과 뮤지컬에서 첫 만남을 가졌다고 언급한 바 있다.

지난해 tvN ‘현장토크쇼 택시’에 출연한 오나라는 “명성황후로 처음 만났는데 너무 재밌고, 센스있고, 다정다감해서 빠져들었다”며 여전한 애정을 드러냈다.

당시 뮤지컬에서 김도훈은 일본 낭인으로, 오나라는 궁녀로 나왔으며, 오나라가 김도훈의 칼에 죽는 내용으로 전해진다.

이후 회식 자리에서 구토하고 있는 오나라를 챙기기 위해 김도훈이 밖으로 나왔고, 오나라는 그런 김도훈에게 키스를 했다고 그때를 회상했다.

아울러 오나라는 “지금이라도 맘 먹으면 결혼할 수 있지만 우리 관계에 결혼이 딱히 큰 의미가 없다고 생각한다”며 “이미 가족이나 다름없고, 결혼보다 앞으로 어떤 꿈을 꾸고 어떻게 함께 살아가느냐가 더 중요하다”며 덧붙였다.




입력날짜 : 2018-05-31 10:43: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