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연예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비디오스타' EXID LE, 이상형 질문에 "전 야한 남자 좋아해요"
이슈팀 news@golfhankook.com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제공
그룹 EXID LE가 자신의 이상형을 고백했다.

1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는 EXID LE와 딘딘이 출연해 거침없는 입담을 뽐낼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비디오스타' 녹화에서는 딘딘이 쌈디와 그레이에게 서운한 마음을 드러내 눈길을 끌었다. 그는 본인 곡 '딘딘은 딘딘'이 싸이의 '강남 스타일'처럼 큰 사랑을 받을 줄 알았다고 고백했다. 이어 그는 쌈디와 그레이의 부추김 때문에 투자 비용을 더 써야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EXID LE는 임시 리더 시절, 멤버 혜린 때문에 힘들었다고 털어놨다. 그는 리더 솔지가 잠시 휴식기를 가지는 동안 임시 리더를 맡았다. 이때 LE는 혜린의 이상 행동에 미쳐버릴 뻔했다고 폭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평소 혜린과 절친한 MC 박나래는 전혀 제어가 되지 않는다는 LE의 말을 듣고 깊은 공감을 보였다는 후문. 

이어 LE는 이상형을 솔직하게 고백했다. 그는 "요즘 연애하고 싶은 남자가 누구냐"는 MC의 질문에 "저는 야한 남자 좋아해요"라는 파격 발언으로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LE는 국내의 한 배우를 이상형으로 언급했는데, 이는 '비디오스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오늘(12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방송.





입력날짜 : 2019-02-12 16:03: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