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연예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동상이몽2' 한고은, 김장까지 척척!…동시간대 1위 시청률 '굳건'
이슈팀 news@golfhankook.com
▲사진=SBS 캡처

부모님들의 합동결혼식부터 메이크오버까지, 운명커플들의 훈훈한 ‘효도 릴레이’가 이어진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 시청률 1위를 차지했다.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3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은 가구 시청률 7.4%(수도권 2부), 분당 최고 8.5%로 이 날도 어김없이 동 시간대 1위와 월요 예능 1위에 등극했다. 또한 ‘너는 내 운명’은 광고 관계자들의 주요 지표이자 젊은 시청자들을 뜻하는 2049 타겟 시청률도 2.7%로 월요 예능 1위를 차지해 프로그램의 인기와 화제성을 나타냈다.

이 날 방송에서는 안성 이모님들과 자급자족 김장에 나선 한고은♥신영수와 양가 부모님들을 위해 리마인드 웨딩을 준비한 인교진♥소이현, 류승수가 혼자 사는 서울집을 기습 방문한 장인 장모의 모습에 이어 류승수가 두 분을 위해 준비한 깜짝 메이크오버 현장이 그려졌다.

이 날 8.5%로 ‘최고의 1분’을 차지한 주인공은 인교진♥소이현 ‘인소부부’와 양가 부모님들이었다. 소이현의 부모님은 35년 전 시골집 마당에서 결혼식을 올렸고, 인교진 부모님은 39년 전 형의 결혼식 후에 사진을 찍는 정도로만 결혼식을 마무리한 사연이 있었다. 지난 주, 인소부부가 양가 부모님을 위해 서프라이즈 합동결혼식을 준비한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는 어머니들의 드레스 입은 모습이 마침내 공개돼 눈길을 모았다.

아버지들은 30여 년 만에 다시 마주한 아내의 고운 자태에 눈을 떼지 못했다. 인교진의 아버지는 물론이고 무뚝뚝한 소이현의 아버지도 눈가에 눈물이 맺혀 모두를 먹먹하게 만들었다. 드레스를 입고 행복해 하는 어머니들과 감회가 남다른 듯 울컥한 표정을 보인 아버지들의 모습이 담긴 이 장면은 모두의 감동을 자아내며 이 날 분당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인교진이 결혼식 사회를, 소이현은 들러리를 자처한 가운데 본격적인 합동결혼식이 진행됐다. 긴장과 설렘이 교차하는 양가 부모님의 모습을 지켜보던 스튜디오의 출연자들 역시 뭉클한 감동에 휩싸였다. 인교진도 눈물이 그렁그렁 맺혀 사회를 진행하기 어려울 정도였다. 감동적인 손편지 낭독에 이어 행진으로 리마인드 웨딩은 마무리됐다. 

한편, 이날 한고은은 남편 신영수와 함께 안성의 이모님 댁으로 향했다. ‘김장 DAY’ 였던 것. 이에 한고은은 "어머님과 이모님들이 1년에 한 번씩 모이는 일종의 축제"라고 설명했다. 김장에 앞서 신영수는 의문의 상자를 이모들 앞에 내놓았다. 신영수는 현직 MD답게 몸빼바지 부터 귀마개, 장갑, 앞치마 등 김장에 필요한 물품들을 모두 준비했고, 이모들은 "센스 있다"며 감탄했다. 한고은과 이모님들로 이뤄진 김장 어벤져스는 함께 밭으로 이동했다. 막내 이모님이 손수 키운 쪽파며 재료를 뽑는 것부터 시작된 가운데 한고은은 처음이라 믿기 힘든 능숙한 솜씨로 시선을 모았다.

한고은은 남편과 함께 이모들을 도와 김장을 계속했다. 능숙한 한고은과 달리 신영수는 모든 부분에서 서툰 모습을 드러내 웃음을 자아냈다. 한고은의 활약에 이모들은 “못하는 게 없다"고 한고은을 칭찬하기 바빴다. 이를 본 김구라는 "이 정도면 용병이다. 김장 용병으로 내년에도 꼭 부를 것 같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김장이 끝나고 뒤풀이가 이어졌다. 직접 만든 손두부부터 대구탕, 수육까지 잘 차려진 밥상과 더불어 이모님들의 입담으로 유쾌한 식사 자리가 이어졌다.

그런가 하면, 류승수는 이 날 혼자 사는 서울 집에서 드라마 대본 연습 도중, 저녁에 오기로 한 장인, 장모의 기습 방문에 깜짝 놀랐다. 류승수의 서울집은 엉망진창인 상태. 이사한 사위의 '혼.사.남' 실체를 확인한 부모님은 참담한 환경에 당혹감을 감추지 못했다. 류승수는 장인어른의 눈치를 보느라 진땀을 흘렸다. 장인은 냉장고 검사부터 했다. 장인은 텅 빈 냉장고를 열어보고 "측은한 마음이 든다”며 사위를 안쓰러워했다.

류승수의 장모는 류승수를 위해 가져온 곰탕과 갈비, 김 등을 5종의 반찬을 건네줬다. 류승수는 급하게 집안을 치우며 윤혜원에게 얼른 나가자고 말했다. 류승수는 늘 대구의 단골집에서만 머리를 하셨던 두 분을 모시고 ‘회춘 프로젝트’를 위해 예약해 놓은 청담동 미용실로 두 분을 모셨다. 이후 두 분은 각각 정우성과 패티김 스타일로 변신해 이목을 끌었다.

류승수는 장인과 먼저 레스토랑에 도착해 소개팅 콘셉트로 아내와 장모를 기다렸다. 이에 장인은 변신한 안내의 모습을 보고 “내가 본 중에 제일 예쁘다"고 감탄했다. 윤혜원이 "제일 큰 효도가 오빠랑 결혼한 것“이라고 고백하자, 장인은 "눈물이 날라 한다"며 무뚝뚝한 경상도 장인이 할 수 있는 남다른 표현법으로 사위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남자의 시선으로 본 여자, 여자의 시선으로 본 남자 SBS ‘너는 내 운명’ 매주 월요일 밤 11시 10분 방송.




입력날짜 : 2018-12-04 09:43: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