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연예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쌈디, SNS 라이브 중 욕설+분노 "처듣기 싫으면 듣지 마 XX"
이슈팀 news@golfhankook.com
▲사진=쌈디 인스타그램
래퍼 쌈디(사이먼 도미닉)가 SNS 라이브 중 욕설을 내뱉어 논란에 휩싸였다.

쌈디는 지난 9일 DJ 웨건과 함께 진행한 인스타그램 생방송에서 "웨건 노래 X나 좋단 말야. 인맥힙합이라고 X랄하고 있는데 뭔 X랄이냐. 인맥이 X나 넓으니까 인맥힙합하는 거지"라며 분노했다.

이어 "XX 짜증난다. 그냥 들어라. 듣기 싫으면 듣지 말든가. 아니 XX 방구석에서 음악 처듣고 있으면서"라며 "X발, 음악하는 사람들 XX으로 보이나봐. XX 쉽게 만드는 줄 알아 음악을? 그냥 듣기 싫음 X듣지마"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처듣기 싫으면 듣지 마. XX 짜증나니까. 안 들어도 돼. 너 같은 XX들이 안 들어도 다 들어"라며 "너네는 평가할 게 아니라고. 취해서 얘기하는 게 아니라 난 항상 얘기하고 싶었어"라고 덧붙였다.

누리꾼들은 "아무 말도 안 했는데 왜 욕하냐", "라이브보고 충격 받았다", "취한 거 아님?"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입력날짜 : 2018-10-09 14:52: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