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연예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로시에게 ‘신승훈’이란?...‘엄마·아빠·삼촌’
속보팀 news@golfhankook.com
사진=로시 SNS
로시가 12일 SBS 라디오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에 출연한 가운데 신승훈에 대한 발언이 눈길을 끈다.

로시는 발라드의 황제 신승훈이 직접 발탁해 제작한 가수로 큰 화제를 불러왔다. 지난해 MBC ‘섹션 TV 연예통신’에 함께 출연한 로시와 신승훈은 스승과 제자로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당시 신승훈은 ‘요즘 연애 말고 보물이 또 있으시다고’라는 질문을 듣고 “이번에 제작을 한 로시라는 친구가 있는데 19살이다. 지금 되게 기쁘다”라고 전했다.

이에 깜짝 등장한 로시는 “아빠처럼 엄격하실 때가 있고 엄마처럼 섬세하실 때도 있고 삼촌처럼 친근한 친구 느낌도 있다”고 평소 신승훈의 성격을 털어놨다.



입력날짜 : 2018-06-12 13:48: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