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권 > 분양정보/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금호리조트, 일본 17개 골프장과 회원 교류 협약
(광주=연합뉴스) 전승현기자 shchon@yna.co.kr
중국 웨이하이 포인트 호텔&골프리조트를 운영하는 금호리조트가 일본 내 17개 명문 골프코스를 운영 중인 태평양클럽(TAIHAIYO CLUB)과 회원 교류 제휴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태평양클럽은 1971년 설립 후 각종 프로 토너먼트와 아마추어 대회를 개최해오며 일본의 대표적인 명문클럽으로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명품 코스 중 13개는 일본 수도인 도쿄 인근에 있으며, 일본의 대표 관광지인 오사카 인근에 3개, 영화 러브레터의 촬영지로 유명한 홋카이도에 1개 등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시즈오카 현에 위치한 고텐바 코스(18홀)는 후지산의 절경을 감상하며 최고의 라운드를 즐길 수 있는 태평양클럽의 시그니처 코스로 JPGA투어 미쓰이 스미토모 VISA 태평양 마스터즈, WGC EMC World Cup 등 화려한 프로 토너먼트가 개최된 곳이기도 하다.

2016년 LPGA 토토 재팬 클래식을 개최했던 이바라키 현 미노리 코스(18홀)와 전 세계 4대 메이저 타이틀 홀더인 개리 플레이어가 설계한 재미있고 독특한 홀들이 모여있는 지바 현 나리타 코스(18홀)도 한 번쯤 가봐야 하는 코스로 유명하다.

또한 태평양클럽 최초로 남자 메이저토너먼트를 개최했던 사이타마 현의 코우난 코스(18홀)도 일본 골프협회에서 절찬하는 코스이며, 이 밖에도 일본 오사카 인근에 있는 롯코 코스(18홀)는 아름다운 절경을 지녀 전 세대의 골퍼들에게 사랑받는 골프장 중 한 곳이다.

이번 제휴를 통해 웨이하이포인트 호텔&골프리조트 회원은 기존 6개의 명문 제휴클럽(필리핀 따가이따이 하이랜드&미드랜드 골프클럽, 일본 미야자키 피닉스 컨트리클럽, 오키나와 카누차 컨트리클럽, 도야마 도야마 컨트리클럽, 구마모토 조난 컨트리클럽, 구마모토 아소 컨트리클럽)을 포함해 24개 명 코스를 사계절 언제든지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자료제공연합뉴스


입력날짜 : 2017-05-18 20:00: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