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레슨 > 상황별 레슨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닭날개 스윙을 고쳐 슬라이스를 없앤다
잠재력이 있지만 기본적인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
대부분의 골퍼가 평생을 슬라이스로 고민한다. 클럽페이스 각도나 스윙 궤도를 고치려고 애쓴다. 그런데 종종 슬라이스 원인이 왼팔에 있을 때가 있다. 임팩트 때 왼팔이 굽혀지거나 아래쪽으로 꺾이면 ‘닭날개 스윙’이 만들어진다.

헤드를 적절하게 릴리스해주며 드로를 때리려면 왼팔꿈치를 반드시 몸 가까이 유지하며 몸과 함께 하나처럼 움직여야 한다. 이러한 동작을 적절하게 취하면 임팩트 후 팔꿈치가 바깥이 아니라 아래쪽으로 향하고, 동시에 오른팔뚝이 왼팔 위로 돌아가면서 페이스를 직각으로 만들어준다. 이러한 동작을 익히려면 어드레스 때 셔츠의 소매를 왼팔겨드랑이 아래쪽으로 밀어 넣고 소매를 팔과 몸 사이에 끼워 넣은 상태로 유지하면서 천천히 연습 스윙을 몇 번 하는 것이 효과적이다. 이때의 감각을 코스에서도 그대로 유지하면 닭날개 스윙과 슬라이스가 동시에 사라지기 시작하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자료제공골프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