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레슨 > 클럽별 레슨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안으로 당겨 치는 퍼트는 깃대를 눕혀놓고 고친다
유연성과 힘들 다소 잃었지만 여전히 플레이에 자신있다.
타깃 겨냥 상태도 제대로 된 것을 확인했고 머리도 흔들림이 없이 유지하고 있다. 그런데도 여전히 퍼트가 왼쪽으로 빗나가는 경우가 많다. 그렇다면 스트로크 자체가 문제일 가능성이 높다. 퍼팅 스트로크는 정확하게 직각으로 되는 것 같은 느낌이 들어도 실제로는 아웃사이드-인, 즉 안쪽으로 당겨 치는 스트로크 궤도를 보여줄 때가 있다. 그러한 퍼트를 고치면서 정확하게 똑바로 뒤로 빼냈다가 똑바로 앞으로 가져가는 동작을 빠르게 익힐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린다.

지면에 깃대를 눕혀놓고 퍼터를 그 위로 들어준다. 이때 페이스가 막대와 직각을 이루도록 해준다. 몇 번 연습 스트로크를 한다. 후방 스트로크 때는 헤드가 약간 안쪽으로 들어오면서 토 부분이 깃대에 걸치도록 해주고, 이어 전방 스트로크 때는 다시 막대 위에서 똑바로 앞으로 움직여준다. 연습 때마다 항상 이 연습을 하도록 한다. 그러면 왼쪽으로 당겨 치는 퍼트는 곧 사라지게 된다.



자료제공골프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