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레슨 > 클럽별 레슨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동전 2개로 스트로크 궤도 수정하기


짧은 퍼트나 3~5m 가량의 중거리 퍼트에서 가장 흔히 나오는 실수는 볼이 타깃보다 오른쪽으로 흐르는 것이다. 일명 퍼트 슬라이스다.일반적인 샷에서 슬라이스가 나는 것과 비슷하게 퍼팅을 할 때에도 퍼터헤드를 퍼트라인 바깥에서 움직이면 볼에 사이드 스핀이 발생해 볼이 오른쪽으로 빗나가게 된다. 이를 수정하기 위해 왼쪽을 겨냥하면 정렬과 스트로크가 뒤죽박죽이 돼 버리고 만다. 임시방편보다는 퍼팅의 스트로크 궤도를 고쳐야 한다.

궤도를 고치는 연습에는 동전 2개가 필요하다.

방법은 간단하다. 어드레스 때 볼 바로 뒤쪽에 2개의 동전을 겹쳐서 내려놓는다. 이 상태에서 스트로크를 할 때 쌓아놓은 동전을 건드리지 않고 볼을 치는 것이다. 이렇게 하려면 임팩트 통과 때 스윙을 약간 위로 가져가며 볼을 때려야 한다. 꾸준히 연습하면 아래쪽으로 치는 잘못된 스트로크 궤도를 멈추게 해 바깥에서 안쪽으로 잘라치는 동작을 없애준다.

헤드가 약간 위로 올라가며 임팩트를 통과하는 스트로크를 하면 퍼터헤드가 일직선 또는 약간 닫힌다는 느낌이 들면서 볼이 오른쪽이 아닌 타깃라인으로 똑바로 출발하게 된다. 아울러 임팩트 직후 볼이 튀어 오르는 일이 없이 처음부터 매끄럽게 구르기 시작할 것이다. 익숙해지면 동전 없이 연습을 해본다.



자료제공서울경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