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뉴스 > 인터뷰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선두권 이미림 "스윙이 생각대로 되고 있어요" [LPGA ANA인스피레이션]
강명주 기자 ghk@golfhankook.com
▲2020년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메이저대회 ANA 인스퍼레이션에 출전한 이미림 프로. 사진제공=LPGA


[골프한국 강명주 기자] 9월 11일(한국시간)부터 나흘 동안 미국 캘리포니아주 랜초 미라지의 미션힐스 컨트리클럽(파72)에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20시즌 두 번째 메이저대회 ANA 인스피레이션이 펼쳐지고 있다.

이미림(30)은 1·2라운드 합계 9언더파 135타를 쳐 단독 2위로 도약했다. 

둘째 날 하루에 7타를 줄인 이미림은 경기를 마친 뒤 LPGA와 인터뷰에서 "사실 1라운드 때와 다른 점은 없고, 스윙을 많이 생각하면서 치고 있는데, 그게 생각대로 되고 있다"고 밝혔다.

이미림은 "오늘도 미스샷이 나왔다. 예전 같으면 불안했을 텐데 지금은 그런 게 없다"고 자신감을 보이며 "어제나 오늘처럼 느낌을 유지한다면 좋은 스코어가 나올 것 같다"고 말했다.

'스스로에게 하고 싶은 말을 해달라'고 하자, 이미림은 "잘 하고 있다. 남은 이틀도 수고하자"고 답하며 웃었다.
 
코로나19 사태 이후 2주 전 아칸소 챔피언십으로 복귀해 2020시즌 세 번째 경기를 치르고 있는 이미림은 "대회를 하게 되서 너무 좋다. 그 동안 한국에 있으면서 연습만 했는데, 지금 여기에 와서 시합을 하니 너무 좋다"고 소감을 언급했다.

1~2라운드에서 이미향 선수와 동반 경기한 이미림은 "미향이가 워낙 성격도 좋고 착해서 경기를 하면서 재미있었다. 캐디들은 카트를 타고, 나와 미향이는 계속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면서 플레이했다"고 이날 분위기를 전했다.

추천 기사: 2연승 향한 김한별, 신한동해오픈 3R 단독2위…선두 문경준과 1타차 [KPGA]

추천 기사: 김시우, 세이프웨이 오픈 2R 공동 12위…47계단 '껑충' [PGA]

추천 칼럼: 우즈? 토마스? 람?…골프 경기력을 평가하는 서로 다른 기준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20-09-12 21:24: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