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이프 > 경제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 공동대표에 강춘자·이영미 선임
강명주 기자 ghk@golfhankook.com
▲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KLPGT) 공동 대표이사에 선임된 강춘자 씨. 사진=KLPGA


[골프한국 강명주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투어(KLPGT)가 공동 대표이사를 선임했다.

KLPGT는 "서울시 강남구 호반파크에서 열린 이사회를 통해 강춘자(64)와 이영미(57) 두 명의 공동대표이사 선임을 완료했다"고 18일 밝혔다.

또 KLPGT는 "합리적인 의사결정 및 운영을 위해 2인 공동대표이사 체제로 운영한다"고 설명했다. 

대표이사의 임기는 3년이며, 기존 KLPGA 투어 타이틀 스폰서와의 관계 유지 및 신규 스폰서십 유치 등의 업무를 수행한다.

KLPGA 1호 회원인 강춘자 씨는 KLPGA의 이사, 부회장, 수석부회장 등 행정 업무를 경험했다. 이영미 씨는 현재 KLPGA 부회장을 맡고 있다.

추천 기사: 맥길로이, 웨지샷 한방으로 13억원…연장 끝에 승리

추천 포토: 고개 숙인 필드의 모델 유현주 프로

추천 기사: KLPGA 챔피언십 최종 성적과 특별한 상금?…박성현·김효주·오지현·유현주 등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20-05-19 06:26: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