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뉴스 > 골프일반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제주 기상 악화로 에쓰오일 챔피언십 2라운드 지연 출발 [KLPGA]
강명주 기자 ghk@golfhankook.com
▲2020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제14회 에쓰오일(S-OIL) 챔피언십에 박현경·임희정·최혜진·이보미·김효주·김세영·이정은6·조아연·안소현·유현주·박결 프로들이 출전했다. 대회 포스터 제공=KLPGA


[골프한국 강명주 기자] 6월 12일(금)부터 14일(일)까지 제주도 애월읍의 엘리시안 제주 컨트리클럽 파인-레이크 코스에서 제14회 에쓰오일 챔피언십(총상금 7억원, 우승상금 1억2,600만원)이 펼쳐지고 있다.

관련 기사: 에쓰오일 챔피언십 1R 성적은?

대회 이틀째인 13일 2라운드는 애초 오전 7시에 첫 조가 티오프할 예정이었으나, 기상 악화로 인해 지연 출발하게 됐다.

KLPGA는 이날 오전 "짙은 안개와 대회장 20km 인근 낙뢰로 인하여 2시간 지연된 9시경에 첫 조가 티오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번 대회에는 디펜딩 챔피언 최혜진을 비롯해 이소영, 박현경, 김효주, 임희정, 김세영, 이정은6, 이보미, 김하늘, 배선우, 오지현, 조아연, 한진선, 홍란, 박결, 안소현, 유현주, 이가영, 김지현 등 참가 인원은 120명으로, 2라운드가 끝난 뒤 컷 탈락 여부가 결정된다. 

추천 기사: 63타 몰아친 로리 맥길로이, 선두권 도약 [PGA 찰스슈왑 챌린지]

추천 사진: 후텁지근한 더위를 날리는 박결 프로의 티샷

추천 기사: '돌아온 PGA' 임성재, 선두에 3타차 공동 16위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20-06-13 07:58: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