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뉴스 > 골프일반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안송이, ADT캡스 챔피언십 이틀 연속 단독1위…이가영은 1타차 [KLPGA]
백승철 기자 birdie@golfhankook.com
▲2019년 KLPGA 투어 ADT캡스 챔피언십에 출전한 안송이 프로. 사진=골프한국


[골프한국 백승철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 투어 첫 우승이 간절한 10년차 안송이(29)가 2019시즌 마지막 대회인 ADT캡스 챔피언십(총상금 6억원)에서 이틀 연속 선두에 나섰다.

안송이는 9일 천안의 우정힐스 컨트리클럽(파72·6,632야드)에서 계속된 대회 2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2개를 묶어 3타를 줄였다.

중간합계 8언더파 136타의 성적을 거둔 안송이는, 2위 이가영(20)을 1타 차로 따돌리며 첫 정상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안송이는 KLPGA 정규투어 236개 대회에 출전했으나 우승과 인연이 없었다. 이번 시즌에도 세 차례 기록한 4위가 개인 최고 성적이다.

임희정(19), 조아연(19), 이승연(20), 박교린(20), 유해란(18)이 올 시즌 신인 8승을 합작했을 때 그저 지켜봐야 했던 루키 이가영도 마지막 기회를 놓치지 않으려는 듯 이틀째 선전을 펼쳤다. 

전날 3명의 공동 2위 가운데 한 명이었던 이가영은 2라운드에서 3타를 줄여 안송이와 간격을 유지하며 추격전을 이어갔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birdie@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19-11-09 17:14: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