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뉴스 > 골프일반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상금1위' 최혜진 vs '대상1위' 조정민, 강원도에서 대결 [KLPGA]
백승철 기자 birdie@golfhankook.com
▲KLPGA 투어 맥콜·용평 리조트 오픈에 출전하는 최혜진과 조정민 프로. 사진=골프한국


[골프한국 백승철 기자]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개인 타이틀 1위 자리를 놓고 접전을 벌이고 있는 최혜진(20)과 조정민(25)이 이번주 평창에서 격돌한다.

올 시즌 일찌감치 3승을 달성한 최혜진은 상금랭킹 1위와 다승 1위를 달리고 있고, 지난주 비씨카드·한경 레이디스컵을 제패하며 시즌 2승을 거둔 조정민은 대상 포인트 1위로 올라섰다.

양보할 수 없는 두 선수가 맞붙는 무대는 오는 28일부터 사흘간 강원도 평창 버치힐 골프클럽(파72)에서 펼쳐지는 KLPGA 투어 맥콜·용평 리조트 오픈(총상금 6억원)이다.

최혜진은 만 18세가 채 되지 않은 고교 3학년이던 2017년 이 대회에서 아마추어 초청 선수로 출전해 KLPGA 투어 첫 우승을 신고했다. 당시 '프로 잡는 아마'라는 별명답게 코스 레코드(63타)와 대회 최소타(202타) 기록을 세웠고, 최종라운드에서 이글 2개를 뽑아내며 5타차 대역전 우승을 차지했다.

그때 우승으로 시드전을 치르지 않고 KLPGA 투어에 입성한 최혜진은 2년 만에 대회 패권 탈환에 도전한다. 지난해 생애 첫 타이틀 방어전에서는 공동 30위를 기록했다.

23일 막을 내린 비씨카드 대회 마지막 날 7타차를 극복하고 정상을 밟으며 무섭게 상승세를 타고 있는 조정민은 2주 연속 우승과 시즌 3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상금 부분에서 최혜진을 7,000여 만원 차이로 추격 중인 조정민이 이번 대회마저 제패하면, 상금 1위에 다승 공동 1위가 되면서 주요 타이틀 3개 부문에서 선두로 나설 수 있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birdie@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19-06-26 06:2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