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뉴스 > 생생포토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코리안투어 첫 우승+내셔널 타이틀+디오픈 출전권'을 동시에 노리는 유송규 [코오롱 한국오픈]
강명주 기자 ghk@golfhankook.com
▲2019 코오롱 한국오픈 우승 경쟁을 벌이는 유송규 프로. 사진제공=코오롱 제62회 한국오픈골프선수권대회

[골프한국 생생포토] 6월 20일부터 23일까지 나흘 동안 충남 천안시의 우정힐스 컨트리클럽에서 남자골프 내셔널 타이틀과 올해 디오픈 챔피언십 출전권이 걸린 코오롱 제62회 한국오픈골프선수권대회(우승상금 3억원)가 펼쳐지고 있다.

사진은 3라운드에서 경기하는 유송규의 모습이다. 3번홀에서 티샷을 하고 있다.

아직 KPGA 코리안투어 우승 경험이 없는 유송규는 마지막 날 2타 차 단독 2위에서 역전승을 노린다. 동시에 메이저 대회 디오픈 출전권에도 도전한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ghk@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19-06-23 00: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