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뉴스 > 생생포토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한중일 3개국 투어 선수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KPGA 코리안투어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프로암
강명주 기자 news@golfhankook.com
리우 양웨이(좌)와 양 이농. 사진제공=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대회본부
[골프한국 생생포토] 6월 14일부터 17일까지 나흘간 경기도 용인시 레이크사이드 컨트리클럽 서코스에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이 총상금 10억원 규모로 개최된다.

사진은 12일 열린 프로암 경기에서 중국 선수 리우 양웨이(좌) 양 이농(우)의 모습이다. 15번 홀 티잉그라운드에 나란히 서서 코스를 바라보고 있다.

이 대회는 2008~2010년 총 6회(연 2회)에 걸쳐 열렸던 한중투어 KEB외환은행 인비테이셔널을 계승했으며, 올해부터 한중일 3개국 투어와 PGA 투어 및 유러피언 투어에서 활약하는 선수들까지 출전해 대결을 펼친다. 특히 한국과 중국, 일본 3개국 투어 선수들이 한자리에 모여 자웅을 겨루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또한 아마추어 유망주 선수들도 대회에 참가해 상호 교류와 우호 증진의 효과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news@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18-06-13 07:58: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