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뉴스 > 생생포토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네이버 북마크
싸이월드 공감
티샷을 날리는 중국의 양 이농 프로
KPGA 코리안투어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프로암
강명주 기자 news@golfhankook.com
양 이농. 사진제공=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대회본부

[골프한국 생생포토] 6월 14일부터 17일까지 나흘간 경기도 용인시 레이크사이드 컨트리클럽 서코스에서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KEB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이 총상금 10억원 규모로 개최된다.

사진은 12일 열린 프로암 경기에서 중국 선수 양 이농의 모습이다. 15번 홀에서 티샷을 하고 있다.

이 대회는 2008~2010년 총 6회(연 2회)에 걸쳐 열렸던 한중투어 KEB외환은행 인비테이셔널을 계승했으며, 올해부터 한중일 3개국 투어와 PGA 투어 및 유러피언 투어에서 활약하는 선수들까지 출전해 대결을 펼친다. 특히 한국과 중국, 일본 3개국 투어 선수들이 한 자리에 모여 자웅을 겨루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또한 아마추어 유망주 선수들도 대회에 참가해 상호 교류와 우호 증진의 효과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골프한국 www.golfhankook.com  /뉴스팀 news@golfhankook.com





입력날짜 : 2018-06-13 05:52: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