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칼럼 > 프로들의 생생토크

[골프한국] 국내 골프웨어 시장의 규모는 예상보다 크다. 국내 골프인구(경험인구 포함)가 470만 명이라는 조사 결과도 있듯이, 연간 <골프>라는 키워드로 지출되는 금액은 대략적으로 23조원이라는 천문학적인 수치가 나온다. 그 ..   
[골프한국] 겨울이 되면 의례 많은 골퍼들이 그린피도 저렴하고 날씨도 따뜻한 해외로 원정을 나가는 경우가 많다. 특히 강원도 골프장은 눈이 많이 내리기 때문에 더욱 기피하게 된다. 그러나 강원도 문막에 위치한 센추리21CC를 방문했..   
[골프한국] 전국에는 5천여 개 이상의 골프연습장이 있다. 이들 대다수는 일반적인 교육과정 없이 골프레슨을 하는 곳이 대부분이라고 볼 수 있다. 하지만 체계적인 교육과정으로 아마추어 골퍼들에게 사랑받는 골프연습장이 있어서 방문..   
국내 골퍼들이 가장 많이 찾는 나라[골프한국 프로골프단] 국내 골프장이 급증하긴 했지만 여전히 비싼 그린피는 국내 골퍼들을 해외로 빠져나가게 한다. 이제는 겨울철 공항에서 해외로 골프여행을 떠나는 골퍼들을 보는 것이 흔한 현상..   
▲사진=골프한국 손영필[골프한국] 100타를 깬다는 것은, 이젠 스윙이 어느 정도 안정세에 들어간다는 뜻입니다.100타 내외(95~105타)에서 가장 타수를 많이 잃는 원인은 어이없는 실수들인데요. 주로 드라이버샷에서 OB, 세컨샷에..   
[골프한국] 성공은 운이 아니다. 무엇을 하나 성공한 사람들의 근거는 쉴틈 없는 노력에서 찾을 수 있다. 옛날 송나라의 주자는 ‘봄에 밭 갈고 씨뿌리기를 게을리 하면 가을 추수철에 좋은 과실이 얻을 수 없어 후회한다(春不耕種秋後悔..   
[골프한국] 아마추어 골퍼들은 이구동성으로 “드라이버 비거리가 늘었으면 좋겠다”는 말을 한다. 이는 드라이버 비거리가 늘면 세컨드 샷의 공략이 쉬워지기 때문이다. 드라이버 비거리가 10야드가 늘어나면 세컨드 샷에서 한 클럽을 ..   
[골프한국 프로골프단] "고객님! 뛰세요!"필자가 수도권 근교 골프장에서 근무하던 2000년대 초반까지 코스에서 심심찮게 들렸던 소리다. 당시 경기진행이 지연된 팀은 구두경고 후 시정이 안되면 가차없이 퇴장당했던 시기다. 지금 골프..   
[골프한국 프로골프단] “우승을 한다는 건 신이 미리 점찍어 주신 것”이라고들 한다. 또 그날의 우승은 끝날 때까지 누가할지 모른다는 말로 “장갑을 벗어봐야 아는 것”이라고들 얘기한다. 그만큼 우승이라는 건 프로들에게는 꼭 하..   
[골프한국] 골프 스윙의 목적은 볼을 멀리 똑바로 보내는 것입니다. ‘얼만큼 멀리, 그리고 어디로 보내는가’ 하는 것은 고민해 볼 여지도 없이 “내가 원하는 그곳까지!” 멀리 똑바로 비행시켜야 하는 것이죠.볼이 비행하기 위해서는 ..   
[골프한국] 일반적으로 타수를 가장 많이 잃어버리는 경우는, 정확하지 못한 임팩트로 인한 미스샷 때문입니다. 이렇게 임팩트를 정확히 이루어내지 못하는 원인은 스윙궤도가 안정적이지 못하고 일정하지 못하기 때문인데요.안정적인 스..   
[골프한국 프로골프단] 춥고 눈이 많은 요즘 같은 겨울철에도 많은 열혈 골퍼들은 손에서 골프채를 놓지 않는다. 그래서인지 겨울은 골퍼의 실력을 향상시킬 수 있는 최적기이며 연휴가 많아 제주도나 해외로 골프 여행을 가기 적당하다...   
[골프한국 프로골프단] 우리는 일상생활에서 '자신감'이란 단어를 많이 사용한다. 예컨데 어떠한 일을 추진할 때 '자신감 있게 해 나간다' 혹은 남자가 여자에게 고백할 때 '자신감을 갖고 고백해'라고 표현한다. 골프에서 자신감이란 어..   
▲연습하는 타이거 우즈. 사진출처=우즈의 인스타그램[골프한국] 좋은 골프스윙을 설명하는 많은 주장들이 있습니다만, 핵심은 부드러운 스윙입니다.부드러워지려면 편안해져야 합니다.편안한 상태! 그것은 긴장되지 않는 상태입니..   
[골프한국] 골프를 잘하기 위해서 필요한 것은 안정되고 일관성 있는 스윙입니다. 그렇지만 입문 단계에서는 이러한 일정한 스윙을 만들어내는 것이 쉽지 않습니다.초보에게 골프가 이렇게 어렵게 느껴지는 원인을 저는 '똑딱이 훈련'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