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여행 > 골프여행소개

[골프한국] 중국 동북부 해안 도시 대련의 장흥도GC는 링크스 코스의 정취가 살아 숨 쉰다. 바닷물의 출렁거리는 파도 소리와 드라이버샷의 호쾌한 타구음이 어우러져 골퍼들에게 잊지 못할 추억을 선사하는 곳이다. 링크스 코스는 해안..   
[골프한국] 스코틀랜드는 골퍼에게 성지로 불린다. 그리고 골프의 시초를 품은 이곳에 대한 동경은 링크스에 대한 환상으로 이어진다. 그런데 링스크에 대한 환상이 있지만 경험이 없다면? 아시아 최고의 링크스로 불리는 타이거비치를 ..   
서울 강남권과 경기도 분당에서 채 1시간도 걸리지 않는 거리에 정규 코스 규모의 퍼블릭 27홀이 탄생했다. 뛰어난 접근성은 물론 훌륭한 코스와 부대시설이 구축된 곳, 해솔리아 컨트리클럽이다. 수도권 골퍼들이 골프장 선택의 가장 중..   
[골프한국] 최근 중국 골프코스의 추세는 자연스러움이다. 주변과 잘 어울려 아름답게 코스와 연결되어 있는 곳을 선호한다. 중국의 골퍼들은 이런 코스를 찾아 다니고 있고, 이러한 흐름에 맞춰 코스설계도 따라가고 있다. 지금 소개하..   
연못 속에 섬처럼 떠 있는 동그란 아일랜드 그린의 파3홀.경기도 이천시 모가면에 위치한 휘닉스스프링스CC 레이크코스 8번홀(195야드)이다. 열혈 골퍼라면 연상되는 게 있을 법하다.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플레이어스 챔피언십이 열린..   
북유럽에 위치한 노르웨이는 다양하고 아름다운 자연경관을 지닌 나라다. 특히 국토 절반이 북극권 위에 위치해 있기 때문에 겨울에는 오로라, 여름에는 백야라는 독특한 자연현상을 경험할 수 있다.스칸디나비아반도 서쪽에 위치한 노르..   
[골프한국] 최근 신 골프 8학군이라 불리는 경춘고속도로 주변 골프장 중 단연 돋보이는 골프장이 휘슬링락이다. 소리소문 없이 명품골프장 대열에 합류한 휘슬링락은 국내 최고가 회원권 가격을 등에 지고 그에 어울리는 최고급 서비스..   
[골프한국] 웅장한 클럽하우스와 정갈하게 다듬어진 코스, 여기에 클럽회원들이 친목을 통해 친분을 다지는 커뮤니티까지. 제주 나인브릿지가 국내뿐 아니라 세계에서도 인정받는 명 코스라면, 나인브릿지의 영혼을 이어받은 해슬리나인..   
[골프한국] 최근 골퍼들 사이에 관심을 끄는 골프장이 있다. '괜찮은' 골프장이 개장했다는 이야기는 들었는데 주위에서 막상 가봤다는 사람은 별로 없어 궁금증을 자아내기 때문이다. 바로 신세계건설이 운영하는 경기도 여주군 가남면..   
[골프한국] 국내 명문 골프장의 종가이자 선구자인 안양골프장이 1년간의 대변신을 통해 지난 4월12일 마침내 새롭게 모습을 드러냈다. 무엇이 어떻게 변했을까. 우선 골프장 명칭이 달라졌다. 안양베네스트(1996년 개칭)에서 초창기 붙..   
푸르른 5월. 골프코스에도 완연한 봄이 찾아왔다. 그리고 본격적인 골프시즌도 돌아왔다. 내륙지역은 아직 잔디가 누렇지만 제주는 초록으로 물들었다. 코스 주변의 봄꽃도 만발해 한폭의 수채화 풍경을 연출하고 있다. 제주의 한라산에..   
드라이버를 뽑아 들고 어드레스를 하려는 순간 멈칫할 수밖에 없었다. 20m 전방에서 코스를 가로지르며 달음질친 것은 분명 노루였다.청정지역 제주 골프장에서는 야생동물들이 심심찮게 목격되지만 승부가 걸린 마지막 홀 티샷 직전 등..   
강원도 횡성에 위치한 벨라스톤컨트리클럽은 정규 18홀 대중(퍼블릭)골프장이다. 독특한 이력이라면 회원제골프장을 목표로 만들고, 대중골프장으로 개장한 것. 벨라스톤은 개장 즈음 세계 금융위기 여파로 국내 경기가 침체돼 ..   
'군(軍) 골프장은 군인만 출입할 수 있다(?)'많은 사람들이 군부대 골프장을 민간인 출입금지 구역으로 알고 있다. 최근 안보 위협 속 현역 장성급의 골프 때문에 눈총을 받기도 한 게 군 골프장이다. 하지만 그동안 정보에 밝은 소수 골..   
“아직도 골프 라운드는 18홀 정규 코스만 선호하십니까? 이제 생각을 바꾸십시오. 골프대중화를 위해선 그런 고정관념에서부터 벗어나야 합니다.” 진정한 골프를 즐기기 위해서는 18홀 플레이를 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이도 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