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칼럼 > 재미난 골프이야기

부상을 막는 많은 방법 중의 하나는 자기 몸에 맞는 골프를 하는 것이지요. 골프에 도움이 되는 많은 운동법, 시합 전 15분 정도의 몸풀기, 그리고 프로에게 내 몸에 맞는 스윙을 배우는 것입니다.부상을 당했을 때 가장 기본적인 대처 ..   
라운드 때 챙겨야 할 필수품이 있다. 클럽과 볼 등 기본적인 용품을 말하는 것이 아니다. 바로 그린에서 만들어지는 피치마크를 수리할 ‘포크’다.골프대회에서 선수들이 그린에서 피치마크를 수리하는 것을 흔히 볼 수 있다. 그러나 우..   
심장 혈관계는 몸 전체를 연결하는 가장 중요한 조직 체제다. 몸의 구석구석까지 퍼져 있는 동맥의 건강 상태가 온몸의 건강을 좌우한다. 젊음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동맥 노화를 방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심근경색증, 뇌졸중 등 혈관계 ..   
매년 11월 셋째 주 목요일이면 ‘보졸레 누보 축제’가 열린다. 이때가 되면 실상 보졸레 와인이 생산되는 산지보다 오히려 해외에서 ‘보졸레 누보의 축제’로 들뜬다. 해마다 되풀이 되는 이 햇포도주의 실체는 무엇일까?보졸레는 분명..   
골프, 심각하게 하십니까? 물론 그린피, 골프채, 레슨비 등에 들어가는 비용이 만만치 않아서라도 더 잘하고 싶어지지요. 채를 던지고 욕하고 인상 쓰는 일이 자주 목격되는 것도 이 때문이지요. 이렇게 심각하게 골프하는 것이 도움이 ..   
웹스터 사전(Webster Dictionary)에는 그린스피드(Green Speed) 라는 용어 정의가 없다. 그러나 그린(Green)이라는 단어와 스피드(Speed)라는 단어는 20세기 동안 잔디와 관련된 기사에서 분리할 수 없는 중요한 단어가 됐다. 그린스피드..   
내년이면 필자가 근무하고 있는 병원에서 치매와 기억력 저하 예방 검사를 뇌 건강검진 항목 서비스로 시작한지 10년째가 된다. 검진 초창기에는 환자가 적었지만 지금은 많은 사람들이 궁금증을 가지고 문의를 하며, 노년층뿐 아니라 중..   
현대를 '개인 마케팅 시대'라고들 한다.자기 자랑이 흉이 되지 않는 'PR 시대'를 넘어 이제 자신을 적극적으로 부각시키고 스스로의 비즈니스 역량으로 자신의 브랜드 가치를 키우지 않으면 뒤 처지게 되는 시대를 살게 된 것이다.기업뿐..   
‘샴페인’하면 으레 축제의 즐거움을 떠올리기 마련이지만 꼭 축제나 파티가 아니더라도 샴페인은 그 자체만으로 사람을 즐겁게 만드는 기분 좋은 와인이다. 감미로운 향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알코올 농도는 크게 높지 않아서 우리나라..   
요즈음 많은 사람들이 골프 산업을 우려하는 것 같습니다. 경제 침체가 가장 큰 원인이겠지만 지난 5년 사이에 골프 인구는 정체기입니다.그러나 골프는 인간이 고안해 낸 가장 멋진 스포츠 중 하나입니다. 올림픽에서 골프가 다시 부활..   
골프코스에서 가장 중요한 요소라면 그린이라고 할 수 있다. 그린에서는 볼을 굴려 홀에 넣어야 하기 때문에 표면이 매우 정교해야 한다. 또한 많이 밟아도 토양이 단단하게 굳지 않아야 한다. 그리고 비가 많이 와도 물이 고이지 않고 ..   
스트레스는 우리 몸에 많은 영향을 미친다. 두통, 소화불량, 어지럼증, 불면 등 다양한 신체적 증상이 스트레스로 발생한다. 일시적인 증상일 수 있지만 이런 신체의 불균형이 쌓이다보면 질병으로 이어지기도 한다. 당뇨, 고혈압, 심장..   
비즈니스는 식사 테이블에서 시작해 식사 테이블에서 끝난다는 말이 있다. 이는 비즈니스가 회의실이 아닌 식사시간에 성사되는 경우가 많아서다. 때문에 테이블에서 이뤄지는 비즈니스 매너의 중심축에 있는 와인이 중요할 수밖에 없다...   
도대체 왜 한국 골퍼들은 그 엄청난 압박감에도 흔들리지 않을까? 최경주, 박세리, 박인비… 언제나 침착하고 흔들림이 없지요. 이것은 강한 자신감과 자기애를 가져야만 가능한 일입니다. 절대적인 자기애, 골프백에 있어야 하는 가장 ..   
아마추어 골퍼들은 잔디의 종류에 민감하게 반응한다. 잔디에 따라서 샷감이 다르기 때문이다. 한국잔디에 익숙한 골퍼들은 양잔디 코스에서 스코어가 잘 나오지 않는다고 한다. 하지만 아마추어도 잔디의 특성을 이해한다면 더 좋은 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