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레슨 > 상황별 레슨

[골프한국] 그린 주변에서 어프로치샷을 할 때면 항상 52。 웨지를 꺼내 들고 홀 근처로 보내려고 하는 골퍼에게 유용한 레슨이다.문제점비교적 넓은 그린의 뒤쪽 끝 지점에 홀이 위치해 있다. 온그린을 위해 자신 있게 클럽을 휘둘렀지..   
[골프한국] 아마추어 골퍼들의 스윙에서 발견할 수 있는 흔한 문제점 중 하나는 백스윙 시 왼팔이 구부러지면서 스윙아크가 작아지고 몸의 회전이 안 되는 것이다.스윙아크의 크기를 키워 회전력을 높이려면 백스윙을 할 때 왼팔을 쭉 펴..   
[골프한국] 볼의 위치를 정확하게 하고, 체중이동도 신경 쓴다. 테이크백 시 클럽을 낮게 끌고 나가고 지면을 따라 쓸어친다.문제점우드만 잡으면 자신감이 떨어진다. 볼 위치도 확인하지 않고 성급하게 스윙을 하는 경우가 많다. 거리욕..   
문제점[골프한국] 파5 롱홀에서 티샷한 볼이 페어웨이 한 가운데의 좋은 라이에 안착되면 드라이버샷의 좋은 기운을 이어가고자 의욕이 넘치기 마련이다. 그리고 투어 프로들처럼 2온은 못하더라도 최대한 핀에 가깝게 세컨드샷을 해 서..   
시대가 변하고 있다. 땀을 뻘뻘 흘리며 무형의 데이터와 씨름했다면 이제는 데이터를 똑똑히 볼 수 있는 과학적인 레슨이 대세다. 가을 시즌 재도약을 위해 당신에게 필요한 것은 아마도 과학일지 모른다.뜨거워진 날씨만큼이나 뜨겁게 ..   
[골프한국] 홀과의 거리가 50야드 안쪽으로 남으면 정확한 공략을 위해 어떻게 스윙해야 할지 고민인 골퍼에게 유용한 레슨이다.문제점비교적 짧은 파5 홀이지만 평균 샷거리가 그리 길지 않다. 3온을 위해 안전하게 페어웨이를 따라 세..   
[골프한국] 아마추어 골퍼들은 우드샷을 자신 없어 한다. 연습량 부족이 가장 큰 이유다. 그러나 기본기만 제대로 익히면 우드만한 비밀병기가 없을 것이다. 문제점낮고 긴 스윙궤도로 쓸어 치는 스윙에 대한 이해가 부족하다보니 자신감..   
골프 레슨에서 갑론을박이 가장 자주 이뤄지는 주제라면 페어웨이우드샷을 할 때 쓸어 쳐야 하는가, 다운블로로 맞혀야 하는가를 들 수 있을 것이다.정답은? 라이에 따라 다르다는 것이다. 볼이 페어웨이에 놓여 있고, 페이스와 볼의 접..   
문제점모처럼 버디 찬스가 찾아왔다. 라인도 평범하고 홀과 거리도 1.5m 정도로 짧다. 반드시 홀인 하겠다고 생각했지만 스트로크는 흔들렸고 볼은 홀을 훨씬 지나쳐 버렸다. 아깝게 놓친 퍼트가 자꾸 생각나 결국 다음 홀까지 영향을 받..   
아마추어 골퍼들의 가장 큰 고민 중 하나는 슬라이스다. 욕심을 버리고 올바른 어드레스와 낮고 긴 테이크백을 떠올려 보자.문제점 티잉그라운드에 서면 샷거리 욕심이 자꾸만 앞선다. 야심차게 드라이브를 쳤는데 쭉 직선으로 뻗어 나가..   
홀과의 거리가 100야드 안팎으로 남으면 거리 컨트롤을 위해 무엇을 해야 할지 모르는 골퍼에게 유용한 레슨이다.문제점잘 맞은 드라이버샷 덕분에 홀과의 거리가 얼마 남지 않았다. 대략 100야드 안팎의 거리이기 때문에 쇼트아이언샷만..   
페어웨이우드는 라운드 시 사용 빈도가 낮지만 롱홀과 티샷에서 알짜배기 활약을 하는 클럽이다. 우드 형태의 헤드와 긴 클럽 길이 때문에 많은 아마추어 골퍼들이 사용하는데 애를 먹기도 하지만 잘만 이용하면 매우 효과적인 무기가 될..   
115야드 거리에서 피칭웨지로 볼을 자신 있게 비치타월 위에 올려놓을 수 있는 사람이라도 거기서 10야드만 줄이면 결과는 훨씬 불확실해진다. 스윙을 줄여야 할지, 그립을 내려 잡아야 할지, 아니면 거리가 짧은 클럽을 강하게 휘둘러야..   
어프로치샷은 부드러운 손목 움직임이 바탕이 되어야 좋은 샷이 나올 수 있다. 아마추어 골퍼들이 어프로치샷을 할 때 볼을 정확하게 맞히지 못하거나 거리조절에 실패하는 원인은 크게 두 가지다. 손목을 과도하게 사용하거나, 반대로 ..   
10m 이상의 퍼팅은 어떤 골퍼에게나 가혹한 테스트이며, 누구나 성공을 위해선 숙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을 것이다. 숙제를 해결하듯 그린의 잔디결과 경사를 파악할수록 퍼트의 휘어짐과 속도를 더 쉽게 인지할 수 있다. 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