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칼럼 > 방민준의 골프세상

▲2019년 남자 골프 메이저 대회인 디오픈 챔피언십(브리티시오픈)에 출전한 타이거 우즈와 로리 맥길로이. ⓒAFPBBNews = News1[골프한국] 제148회 디 오픈 챔피언십이 열린 북아일랜드의 로열 포트러시 골프코스는 당대 최고의 골프영..   
▲2019년 남자프로골프(PGA) 투어 메이저대회인 디오픈 챔피언십(브리티시오픈)에 출전하는 타이거 우즈와 브룩스 켑카, 로리 매킬로이가 북아일랜드 포트러시의 로열 포트러시 골프코스에서 연습 라운드를 하는 모습이다. ⓒAFPBBNews =..   
▲2019년 LPGA 투어 마라톤 클래식 우승자 김세영(사진제공=Gabe Roux/LPGA). KLPGA 투어 MY문영·퀸즈파크 챔피언십에서 우승한 김아림 프로(사진제공=KLPGA)[골프한국] 건축물의 생명은 창과 문이다.창과 문을 통해 외부와 교감한다. ..   
▲사진은 2012년 포트러쉬의 로열 포트러쉬 골프코스 중 던루스 링크스에서 개최됐던 유럽투어 아이리시 오픈에서 경기하는 로리 매킬로이의 모습이다. 2019년 디오픈의 개최지이기도 하다. ⓒAFPBBNews = News1[골프한국] 지구촌 골프 ..   
▲골프황제 타이거 우즈가 스윙 하는 모습이다. ⓒAFPBBNews = News1 [골프한국] 중도(中道)는 불교에서 어느 한쪽으로 치우치지 않은 바른 도리를 뜻한다.고타마 붓다는 29세에 왕자의 신분을 버리고 출가해 35세에 깨달음을 얻기까지 6..   
▲2019년 LPGA 투어 손베리 크릭 LPGA 클래식 골프대회에 출전한 노예림 프로. 사진제공=Gabe Roux/LPGA[골프한국] 지난 5~8일(한국시간) 미국 위스컨신주 오네이다의 손베리 크릭에서 열린 손베리 크릭 LPGA 클래식은 전에 없이 우승 경..   
▲2019년 LPGA 투어 손베리 크릭 LPGA 클래식 골프대회에 출전한 박성현 프로. 사진제공=Gabe Roux/LPGA[골프한국] 아프리카 초원이나 열대의 정글에서 포식자의 위치에 있는 맹수들의 사냥 성공률은 얼마나 될까. 포식자의 상층부..   
▲사진=골프한국[골프한국] 단비가 내려도 대상에 따라 그 효과는 천차만별이다.메마른 땅에 내리는 단비는 그대로 흡수되어 그야말로 생명수가 되는가 하면 바위나 콘크리트 위에 내리는 단비는 스며들지 못하고 그냥 흘러 내린다.골프..   
▲(왼쪽부터) PGA투어 네이트 레슐리와 잭 서처, 코리안투어 이원준 프로. ⓒAFPBBNews = News1[골프한국] 정원이나 실내에서 가꾼 꽃은 화려하고 향기도 진하지만 마음의 현을 울리지 못한다. 야생의 들꽃은 초라할 정도로 소박하고 향..   
▲2019년 LPGA 투어 월마트 NW 아칸소 챔피언십 골프대회 우승자 박성현, 공동 2위인 김효주, 빅인비 프로. 사진제공=Gabe Roux/LPGA[골프한국] 모처럼 LPGA투어에서 쇼트트랙 관전의 쾌감을 맛볼 수 있었다. 6월29일~7월1일(한국시..   
▲그림제공=방민준[골프한국] ‘한 생각 바꾸니 골프가 달라지더이다’란 제목의 칼럼을 쓴 뒤 놀라운 변화를 경험하고 있다.한 생각이란 다름 아닌 스윙의 시작은 어드레스 자세에서의 테이크 오프(take off)가 아닌 ‘톱 오프 스윙(Top..   
▲LPGA 투어 2019시즌 세 번째 메이저 골프대회인 KPMG 위민스 PGA챔피언십에 출전한 박인비 프로의 모습이다. 사진제공=Courtesy of The PGA of America[골프한국] 주말골퍼들이 갖고 있는 공통적인 고질병의 대표적인 것이 볼을 힘껏 ..   
▲2019 LPGA 투어 세 번째 메이저 골프대회인 KPMG 위민스 PGA챔피언십에 출전한 아리야 주타누간. 사진제공=Courtesy of The PGA of America[골프한국] 세계 골프계에 태국에서 발원한 ‘태풍(泰風)’이 일고 있다.여자 골프의 경우 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2019시즌 세 번째 메이저 골프대회인 KPMG 위민스 PGA챔피언십에서 우승한 한나 그린. 사진제공=Courtesy of The PGA of America[골프한국] 체즈 리비(37·미국)가 24일(한국시간) 미국 코네티컷주 크롬웰..   
▲끊임없이 골프를 수련해온 타이거 우즈. ⓒAFPBBNews = News1[골프한국] “산은 산이요, 물은 물이로다”라는 법어(法語)로 유명한 성철스님(1912~1993)은 생전에 많은 일화를 남겼다. 가야산 해인사에 딸린 암자 중 가장 높은 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