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여행 > 골프여행소개

올해 신인상에 도전한 곳은 총 47개 코스였다. 그 중 ‘한국 10대 뉴 코스’에 선정된 곳들은 하나 같이 ‘자 친연화’를 강조했다. 최근 2년 동안 탄생된 코스 중 가장 돋보이는 10개의 코스들을 만나본다.‘신의 축복이 있는 신성한 장..   
사우스케이프오너스클럽이 ‘2014 한국 10대 퍼블릭 코스’와 ‘2014 한국 10대 뉴 코스’에서 2관왕을 차지한 것은 의심의 여지가 없다.우리나라에서 거의 독보적이라고 할 수 있는 천혜의 자연을 등에 업은 코스이기 때문이다. 바다를 ..   
최고의 회원을 뜻하는 ‘더스타(The Star)’와 휴식의 뜻을 지닌 ‘휴(休)’가 만나 ‘최고의 회원에게 한 차원 다른 진정한 휴식을 제공한다’라는 의미를 가진 더스타휴 골프앤리조트는 이름에서 풍기듯 휴식을 추구하는 회원제 골프장..   
‘2014 한국 10대 퍼블릭 코스’ 5위에 선정된 베어즈베스트 청라 골프클럽이 ‘2014 한국 10대 뉴 코스에도 선정되며 겹경사를 맞았다. 올해 KLPGA 투어 한국여자오픈 개최지로 더욱 많은 사람들에게 이름을 알린 베어즈베스트 청라 ..   
올해 여수 경도 골프앤리조트는 상복이 많다. 이미 지난 9월에 발표한 <서울경제 골프매거진>의 ‘2014 한국 10대 퍼블릭 코스’에도 선정됐었기 때문이다. 올해의 코스 선정인 퍼블릭상과 신인상을 모두 차지했으니 2관왕인 셈이..   
블루마운틴은 퍼블릭 골프장이다. 그런데 그냥 퍼블릭이 아니라고 한다. ‘프리미엄’이라는 수식어가 붙는다. 그 이유는 무엇일까. 블루마운틴은 코스뿐만 아니라 클럽하우스 등 골프장 곳곳에 최고급화를 추구했다. 퍼블릭으로 운영되..   
대명리조트는 비발디파크와 델피노 골프&리조트를 운영해왔다. 그리고 그 경험을 토대로 소노펠리체를 탄생시켰다. 소노펠리체는 시설은 프라이빗, 운영은 퍼블릭이라는 점이 특징이다. 그리고 두 가지를 강조한다면 시설이 웬만한 ..   
강원도 춘천에 자리잡은 더플레이어스GC는 자연을 끌어안은 3개의 9홀 코스(밸리, 레이크, 마운틴 코스)로 이뤄진 27홀 퍼블릭 골프장이다. 총 52만평의 부지에 내려앉은 각각의 코스들은 지형의 특징을 잘 살려 표현됐고, 그로 인해 서..   
충북 충주에 위치한 동촌 골프클럽이 ‘2014 한국 10대 뉴 코스’에 새롭게 이름을 올렸다. 이곳은 전통 있는 명문 코스로 평가받는 남촌 컨트리클럽과 형제 골프장이기도 하다. 신생 코스지만 지난해 한국남자프로골프투어의 상징적인 ..   
서원힐스는 ‘한국 10대 코스’에 이름을 올린 서원밸리의 형제 골프장이다. 이전에는 프라이빗 코스 서원밸리 18홀과 퍼블릭 코스 서원힐스 9홀로 운영돼 왔다. 그런데 퍼블릭 18홀이 추가 개장하면서 45홀 대규모 골프장으로 재탄생했..   
우리나라의 많은 골프족은 겨울철 해외골프여행지로 태국을 선택하고 있다. 태국골프 여행시 꼭 가보고 싶은 명문골프장으로는 알파인CC, 타이CC, 아마타스프링스CC, 로터스밸리CC, 타냐타니CC, 방콕CC 등이 손꼽히고 있으며, 이 외에도 ..   
우리나라 골퍼들은 한겨울이면 따뜻한 남녘나라로 골프여행을 떠나곤 한다. 그런데 해외골프여행을 하다보면 무작정 골프만 할 것이 아니라 좀 더 좋은 조건을 갖춘 곳이 없을까 고민하게 된다. 그 고민에 대한 답이 되어줄 곳이 중국 ..   
자연을 기본 조건으로 내세우는 골프코스에 ‘철’이라는 가장 인공적인 소재가 등장했다. 국내 굴지의 철강기업을 보유한 동국제강그룹이 골프장 건설에 나선 것이다. 그리고 지난 6월1일 첫 문을 열었다. 경기 동부 지역 골프장..   
사우스케이프오너스클럽과 웰링턴·더스타휴 등이 최고 수준의 신설 골프장으로 평가됐다.골프전문 월간지 서울경제 골프매거진은 16일 개장 2년 이내 골프장을 대상으로 선정한 '2014 한국 10대 뉴 코스'를 공개했다.사우스케이프오너스..   
후아힌은 방콕에서 남서쪽으로 200여 킬로미터 떨어져 있다. 방콕에서 차로 3시간 정도 달리니 후아힌 도시가 나타났다. 난생 처음 접한 후아힌은 신비로움 그 자체였다.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고 땅과 바다가 어우러진 이색 공간임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