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레슨 > 클럽별 레슨

티샷
아이언
피칭
벙커
퍼팅
드라이버 샷거리가 유독 짧아 세컨드샷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골퍼에게 필요한 레슨이다.문제점드라이버샷을 페어웨이에 안착시키는 데는 문제가 없지만 항상 짧은 샷거리가 문제다. 때문에 세컨드샷의 롱아이언 사용 빈도가 높고, 투온..   
장타자들은 하나같이 임팩트 때 헤드스피드를 최대로 높인다. 그 비결이 뭘까? 다운스윙을 한참 진행할 때까지 헤드를 최대한 손보다 뒤에 지연시키고, 임팩트에서 왼팔과 샤프트가 직선을 이루며 릴리스되는 마지막 순간에 폭발적인 속..   
왼발이 오른발보다 낮은, 즉 왼발 내리막에서의 아이언샷 방법을 소개한다.문제점볼이 내리막 경사에 놓였다. 왼발이 많이 낮은 상태로 어드레스가 쉽지 않다. 체중 배분, 이동이 어색함과 동시에 스윙을 매끄럽게 할 수 없다. 특히 임팩..   
벙커의 상황에 따른 대처법을 모르는 골퍼들에게 유용한 레슨이다. 문제점 길지 않은 파4 홀 투온을 노리고 시도한 티샷이 오른쪽으로 살짝 휘더니 페어웨이 벙커로 날아갔다. 볼이 모래에 깊이 박히지 않아 볼만 걷어내면 되지..   
실패할 것 같지 않은 짧은 거리에서도 홀의 오른쪽 왼쪽으로 빗나가는 퍼트가 나오는 골퍼에게 유용한 레슨이다. 문제점 홀과 비교적 가까운 2m 거리의 퍼트이지만 간혹 뜻하지 않는 실수로 스코어를 낭비하고 있다. 반드시 성공..   
어프로치샷이 예상치 못한 바운스로 말미암아 벙커에 빠졌고, 심지어 오르막 가장자리 가까운 곳에 멈췄다. 실제로 너무 가까운 나머지 한 발만 벙커를 딛고 샷을 하는 수밖에 도리가 없다. 운이 나쁜 건 사실이지만, 그렇다고 볼을 홀 ..   
볼을 정확히 페이스 중심에 맞히는 선수들은 모두 다운스윙 초기에 체중을 왼발로 이동시킨다. 이는 엉덩이와 어깨를 왼쪽으로 틀어주고, 임팩트를 통과할 때 몸의 오른쪽을 폭발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해준다. 또한 페이스를 직각으로..   
필요할 때 폭발력을 발휘할 수 있는 강력한 드라이버샷을 만들고 싶어하는 골퍼에게 필요한 레슨이다.문제점안정적인 드라이버 스윙을 구사하고 있지만 언제나 짧은 샷거리가 문제다. 때문에 거리가 긴 홀은 물론이고 비교적 짧은 파4 홀..   
볼이 발보다 낮은, 즉 발끝 내리막에서의 아이언샷 방법을 소개한다.문제점볼이 발보다 낮을 때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다. 자세가 엉거주춤해 불편하고, 볼을 정확히 맞히려 해도 톱볼을 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간혹 잘 맞았다는 생..   
벙커의 상황에 따른 대처법을 모르는 골퍼들에게 유용한 레슨이다문제점야심차게 시도한 세컨드샷이 그린 앞 벙커에 빠졌다. 볼의 상태는 나쁘지 않은데 벙커 턱이 높아 그린이 제대로 보이지 않는다. 아마추어 골퍼들에게 턱이 높은 벙..   
10m 이상의 롱퍼트와 마주하면 2퍼트는 고사하고 3퍼트, 4퍼트도 서슴없이 하는 골퍼에게 유용한 레슨이다.문제점커다란 그린 위에 볼을 가까스로 올리긴 했으나 홀과의 거리가 아직도 20m는 족히 되는 상태다. 짧은 거리에서의 퍼트라면..   
뜨거웠던 여름의 기세가 한풀 꺾였다. 골프 황금 시즌이 다가왔다는 의미다. 가을 필드에서 눈덩이 스코어로 절망하지 않으려면 쇼트게임 감각을 가다듬을 필요가 있다. 한 연구에 따르면 90타를 치는 골퍼의 경우 평균 5~7회 그린을 적..   
스윙이 매번 달라져 샷이 안정적이지 못하고, 심지어 동작을 취할 때마다 자세가 바뀌는 골퍼들에게 필요한 레슨이다.문제점골프를 혼자만의 방법으로 스스로 익혀 올바른 자세를 정확히 이해하지 못했다. 심지어 어드레스 조차도 제대로..   
티샷이 페어웨이 벙커로 들어갔다. 이런때 대부분의 골퍼가 그린 한가운데를 겨냥하고 안전하게 어프로치샷을 한다. 하지만 셋업과 스윙 기술을 다음과 같이 조정하면 버디 사냥을 못할 이유가 없다.첫째, 보통 때보다 번호 하나 더 긴 ..   
홀을 겨냥해 강하게 스트로크하는 것보다 마치 자로 잰 듯 홀에 볼을 떨어뜨리는 퍼트의 장점이 많다. 특히 홀을 빗나갔을 때 먼 거리를 되돌아오는 퍼트를 할 일이 없다. 느린 속도로 퍼트를 하기 때문에 볼은 홀의 가장자리를 돌아나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