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프레슨 > 클럽별 레슨

티샷
아이언
피칭
벙커
퍼팅
1. 헤드가 머리 위족에 가 있어야 한다.2. 양손이 앞쪽 어깨의 왼쪽에 가 있어야 한다.그린 주변의 벙커에서 폭파샷으로 탈출을 시도할 때 세계 최고의 선수들은 여러 가지 비슷한 동작을 공통적으로 보여준다. 이번에 소개하는 두 가지..   
그린 주변을 에워싸고 있는 장애물(벙커, 워터해저드 등)은 원활한 홀 공략을 방해하기 위한 최후의 방어선이다. 이 방어선들이 무너지면 홀 공략이 용이해질 뿐만 아니라 골퍼에게는 평범한 코스로 기억되기 쉽다. 따라서 그린 주변은 ..   
타깃 겨냥 상태도 제대로 된 것을 확인했고 머리도 흔들림이 없이 유지하고 있다. 그런데도 여전히 퍼트가 왼쪽으로 빗나가는 경우가 많다. 그렇다면 스트로크 자체가 문제일 가능성이 높다. 퍼팅 스트로크는 정확하게 직각으로 되는 것..   
정확한 아이언 샷을 위해서는 체중을 발바닥 중심에 싣고 쳐야 한다. 요령은 이렇다. 어드레스 자세를 한 뒤 균형이 정확하게 잡혔다는 느낌이 들 때까지 발뒤꿈치부터 발가락까지 몸을 시소처럼 움직여 본다. 발가락을 향해 몸을 앞으로..   
짧은 퍼트나 3~5m 가량의 중거리 퍼트에서 가장 흔히 나오는 실수는 볼이 타깃보다 오른쪽으로 흐르는 것이다. 일명 퍼트 슬라이스다.일반적인 샷에서 슬라이스가 나는 것과 비슷하게 퍼팅을 할 때에도 퍼터헤드를 퍼트라인 바깥에서 움..   
25~30야드의 긴 벙커샷을 해야 한다. 다행이라면 볼 위치가 나쁘지 않고 벙커의 턱이 거의 없다. 이러한 상황에서 아주 쉽게 까다로운 벙커샷을 멀리까지 때려낼 수 있는 기량을 갖고 있지 못하다면 전형적인 폭파 샷을 하기보다 칩샷을 ..   
샷을 일직선으로 때려내는 골퍼들은 드라이버의 헤드스피드는 매우 높은 데도 티샷의 거리는 만족스럽지 않으며, 그 이유도 모르는 경우가 많다. 즉 스윙을 강하게 해도 볼의 샷거리가 기대만큼 나오질 않는다.이런 경우 드라이버가 너무..   
피치샷에서 가장 어려운 부분이 무엇일까? 그것은 바로 볼을 거의 완벽하게 페이스 중심에 맞혀야 한다는 것이다. 그렇지 않으면 샷이 타깃에 못 미쳐 롱퍼트를 남겨놓게 되거나, 워터 해저드에라도 걸려들면 다음 스윙 때 더 짧은 거리..   
총알같이 날아가 타깃을 적중시키는 아이언샷의 가장 큰 비밀은 볼을 때릴 때 대부분의 체중을 왼발에 실은 상태로 유지하는 것이다. 이러한 자세는 상당한 체중 이동을 필요로 한다. 그런데 대다수의 주말 골퍼들은 임팩트를 통과할 때 ..   
1. 볼은 가운데로, 스탠스는 좁게, 체중은 왼쪽으로.2. 피니시를 짧게 줄여 볼이 앞으로 굴러갈 수 있게끔 오버스핀을 만들어낸다.대부분의 주말 골퍼들은 일반적인 벙커 탈출 기술에는 익숙해 있는 편이다. 페이스를 열고 스윙을 크게 ..   
투어 선수들은 라운드당 평균 29.3퍼트를 하며, 최고 수준인 조던 스피스는 겨우 27.7퍼트밖에 필요로 하지 않는다. 그렇다면 일반 골퍼들은 어떨까? 핸디캡 중간 정도의 골퍼들은 라운드당 평균 35퍼트 정도를 하며, 이는 평균 기량의 ..   
드라이버샷을 일직선의 장타로 때려내는 손쉬운 방법은 다운스윙 때 보다 많은 에너지를 타깃 방향으로 옮기는 것이다.그 비밀은 몸을 왼쪽으로 옮기며 트는 것이다(머리를 볼 왼쪽으로 옮기는 것이 아니다). 스탠스 상에서 볼을 더 멀리..   
아이언 스윙의 향상을 위해 내가 택한 전략은 임팩트 때 어떤 일이 발생하는가를 생각해보는 것이었다. 그 이외에 다른 일은 거의 하지 않았다. 볼을 페이스 중심에 맞히지 못하면 백스윙이 완벽해도 소용없다. 때문에 연습할 때 스윙이 ..   
나는 올 시즌 들어 드라이버 샷거리를 몇 야드 더 늘렸다. 현재의 평균 샷거리 294.6야드는 내 생애 최고 기록이다. 하지만 스윙스피드를 더 빠르게 하는 것은 전혀 고려하지 않고 있다. 어떤 측면에서 보자면 헤드스피드는 저절로 이뤄..   
투어 프로들은 웨지샷 때 바운스의 이용이 매우 중요하다는 얘기를 한다. 그들의 말이 옳다. 바운스란 밑면에 있는 곡선으로 처리된 부분으로 샤프트가 똑바로 위아래로 서 있을 때 리딩에지가 지면 위로 들리도록 해준다. 이렇게 되면 ..